LA 생활 길잡이. 코리아포탈이 함께합니다.
Web Analytics
 
작성일 : 21-11-15 02:57
‘Bullish’는 어떤 의미일까?
 글쓴이 : meow
조회 : 1,155  

서론
'Bullish'는 암호화폐 업계에서 투자자들이 유망한 토큰이나 코인을 봤을 때 가장 많이 사용하는 용어 중 하나입니다. 이 단어는 특정 코인이나 토큰의 가격이 상승세를 띄며 더 높이 급등할 것으로 평가되는 경향이 있음을 의미합니다.

투자 용어로서의 Bullish는 "Bearish"라는 용어와 반대되는 의미를 가집니다. 이 두 용어의 어원적 의미가 모두 동물에서 유래했다는 것은 매우 재미있는 부분입니다. 두 용어가 서로 반대되는 주기를 의미하면서 투자 세계에서 어떻게 사용되어 왔는지에 대한 역사를 추적해 보겠습니다.

Bull의 역사
먼저 Investopedia에 따른 Bull의 의미는,

Bull market(강세장) 혹은 bull(또는 "bullish")이라는 용어는 암호화폐 가격의 상승을 예측하며 이루어진 투기적 구매를 의미합니다.

이러한 관계적 용어의 우례는 어쩌면 황소와 곰 간의 끔찍한 유혈 스포츠에서 비롯된 것 같습니다. 이 대회는 1200년대 중반 중세 시대에 시작되어 엘리자베스 시대에 인기가 절정에 달했던 스포츠로, 사람들은 황소나 곰이 등장하는 결투에 모여들어 그 결과에 대해 막대한 돈을 걸었습니다. 이것이 오늘날의 암호화폐 시장 추측에서 사용되는 용어와 어떠한 연관성을 가지는지 이해하는 것은 어렵지 않습니다.

셰익스피어의 희곡에서도 황소와 곰이 관련된 전투가 인용됩니다. 맥베스라는 작품에서 불운한 주인공은 적들이 그를 말뚝에 묶었을 때 "나는 곰처럼 이 역경을 이겨내야 한다"고 말합니다. 반면 헛소동이라는 작품에서 황소는 야만적이지만 고귀한 짐승으로 등장합니다.

"그는 야만적인 황소를 떠올립니다.

투시, 두려워하지 마십시오. 우리는 뿔을 금으로 씌울 것입니다.

그리고 모든 유로파는 기뻐할 것입니다.

한때 유로파가 튼튼한 조브에서 그랬던 것 처럼,

그가 사랑에 빠진 고귀한 짐승을 연기할 때 처럼."

암호화폐 시장 bull market(강세장) 싸이클의 역사
비트코인은 12년의 역사 동안 다양한 행동 양식을 보여왔습니다. 2009년 최초 생성된 비트코인이 처음으로 실제 거래에 사용되었던 것은 피자 2판과 10,000BTC를 교환한 사례이며, 이 때의 금액은 현재로서는 말도 안되는 금액입니다. 2013년 비트코인은 1,000달러까지 상승한 후 300달러까지 다시 추락했는데, 다시 회복하기 까지는 약 3년이 걸렸습니다. 이후 더 많은 은행, 핀테크 기관 및 기타 시설에서 비트코인을 받아들이게 되고 더 많은 코인이 시장에 진입하면서 암호화폐 시장은 점차 성장했습니다. 미국의 규제 문제에 직면하여 그 가치가 70% 가량 하락하기 전까지 비트코인은 2017-2018 사이 약 19,000달러 이상의 가치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규제 등으로 인한 하락에도 불구하고 비트코인은 2019년 다시 최고의 주식까지도 능가하는 추세를 보였으며, 작년에는 세계 경제가 둔화되는 동안 새로운 암호화폐 펀드와 선물이 투자자들의 큰 관심을 끌었습니다.

이러한 흐름 속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폭락할 때마다 전 세계의 메이저 언론들은 '비트코인 거품이 터졌다'고 외쳤습니다. 실제로 2010년 이후 비즈니스 인사이더 및 머니웹과 같은 주요 언론 매체에서 비트코인이 411번 이상 무가치하다고 선언된 바 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부정적인 시각에도 불구하고 비트코인은 지난 10년 동안 210%의 통합 연간성장률을 기록하여 같은 기간 최고의 자산이자 1조 달러의 시장 가치에 도달한 가장 빠른 자산이 되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시가총액 1조 달러를 달성하는 데 44년이 걸린 반면, 비트코인은 12년도 채 되지 않아 시가총액 1조 달러를 달성했습니다.

 
오버빗 | 마진 거래 | 비트코인 | 이더리움 | 비트코인 협력 업체 | 리플 | LTCUSD

 
   
 

Web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