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생활 길잡이. 코리아포탈이 함께합니다.
Web Analytics
 
작성일 : 14-09-14 08:12
모바일검빛】§경마
 글쓴이 : ikpjc6
조회 : 1,161  

모바일검빛】§경마


모바일검빛】§경마


모바일검빛】§경마


모바일검빛】§경마

모바일검빛】§경마
모바일검빛】§경마
74년도에 조직적으로 전향공작을 했지. 전향안하고 동지들하고 같이 살다가... 그 추운 겨울에 홑옷 입혀가지고 독방에 잡아 가두고 그리고 전향하라고 하고. 깡패들 동원시켜서 끌어내 구타 하고."
모바일검빛】§경마모바일검빛】§경마

74년도에 조직적으로 전향공작을 했지. 전향안하고 동지들하고 같이 살다가... 그 추운 겨울에 홑옷 입혀가지고 독방에 잡아 가두고 그리고 전향하라고 하고. 깡패들 동원시켜서 끌어내 구타 하고."
모바일검빛】§경마
"체포되고 징역 살때도 놈들이 전향공작을 할때도 나는 꿋꿋하게 살아본다고...어디까지나 내 입장을 지키겠다고 살았지.
모바일검빛】§경마모바일검빛】§경마

"체포되고 징역 살때도 놈들이 전향공작을 할때도 나는 꿋꿋하게 살아본다고...어디까지나 내 입장을 지키겠다고 살았지.
모바일검빛】§경마
2차 대전충남송환추진위원회가 결성된 7월 12일, 최일헌 선생은 자기 비판을 시작했다. 2차 송환의 첫발을 떼는 것은 자기 자신의 과오부터 비판하는 것이라고 몸소 실천적으로 보여주는 최 선생의 얼굴은, 빛나 보였다.
모바일검빛】§경마모바일검빛】§경마

2차 대전충남송환추진위원회가 결성된 7월 12일, 최일헌 선생은 자기 비판을 시작했다. 2차 송환의 첫발을 떼는 것은 자기 자신의 과오부터 비판하는 것이라고 몸소 실천적으로 보여주는 최 선생의 얼굴은, 빛나 보였다.
모바일검빛】§경마
자신과 동행한 안내원이 들으라고 '내가 총을 맞았으니까 사격하지 말아라'라고 경찰들에게 소리 질렀다. 관통된 총알을 빼내는 수술을 서울 우이동에서 간단히 처리하고 시립병원으로 옮겨졌다.
모바일검빛】§경마모바일검빛】§경마

자신과 동행한 안내원이 들으라고 '내가 총을 맞았으니까 사격하지 말아라'라고 경찰들에게 소리 질렀다. 관통된 총알을 빼내는 수술을 서울 우이동에서 간단히 처리하고 시립병원으로 옮겨졌다.
모바일검빛】§경마
중국 간도에서 태어난 최일헌(76세) 선생은 1946년 중국의 팔로군(전후 인민해방군)에 입대했다. 17세의 어린 소년이었다. 그 '넓은' 중국을 해방시키고 조선인민군으로 편입, 한국전쟁시기에는 낙동강까지 남하했다. 그리고 1958년, 29세의 청년은 두살배기 아들과 임신중인 아내를 남겨 놓고 조국통일사업에 띄어들었다.
모바일검빛】§경마모바일검빛】§경마

중국 간도에서 태어난 최일헌(76세) 선생은 1946년 중국의 팔로군(전후 인민해방군)에 입대했다. 17세의 어린 소년이었다. 그 '넓은' 중국을 해방시키고 조선인민군으로 편입, 한국전쟁시기에는 낙동강까지 남하했다. 그리고 1958년, 29세의 청년은 두살배기 아들과 임신중인 아내를 남겨 놓고 조국통일사업에 띄어들었다.

 
   
 

Web Analytics